‘괴물 공격수’ 홀란드, EPL 최초 홈 3연속 해트트릭


[FT스포츠]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의 ‘괴물 공격수’ 엘링 홀란드(22)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역사를 다시 썼다.맨시티는 홀란드와 필 포든(22·영국)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맨체스터 더비’에서 대승을 거뒀다.맨시티는 지난 2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3시즌 EPL’ 9라운드 홈경기에서 홀란드와 포든이 3골씩을 쏜 것에 힘입어 맨유에 6-3 승리를 거뒀다. 이들은 52년 만에 맨유를 상대로 해트트릭을 기록한 맨시티 선수가 됐다.홀란드는 EPL 역사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