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학생선수 위해 비현실적 제도 보완 개선


[FT스포츠] 문화체육관광부가 학생 선수가 제약 없이 평일에 열리는 대회에도 참가할 수 있도록 제도를 보완 개선한다.문체부는 29일 학생 선수의 대회 참가와 관련된 스포츠혁신위원회(이하 스포츠혁신위) 권고안이 현실에 맞지 않는 문제점이 있어 보완 및 개선책을 내놓겠다고 밝혔다.앞서 스포츠혁신위는 2019년 6월 학생 선수의 학습권을 보장하기 위해 △출석 인정 일수 축소 및 학기 중 주중 대회 금지(교육부) △학기 중 주중 대회의 주말 대회 전환(문체부) △소년체전 개편(문체부·교육부) 등을 문체부와 교육부에 권고했다. 그러나 탁구의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