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계, 이태원 핼러윈 참사 애도…’묵념과 검은 리본 착용’


[FT스포츠] 이태원 핼러윈 참사로 국가 애도 기간이 선포된 가운데 국내 프로스포츠계가 ‘이태원 참사’ 희생자 추모 물결에 동참하고 있다.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30일 신한은행 쏠(SOL) 2022~2023시즌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개막전 식전 행사를 취소하고, 선수단 전원이 검은 리본을 착용하기로 했다. 전날 밤 서울 용산구 이태원 일대에서 발생한 대규모 압사 사고 희생자를 기리기 위해서다.WKBL은 이날 오후 2시 10분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인천 신한은행과 청주 KB의 맞대결에 앞서 식전행사를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묵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