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번개장터에 300억 투자…금융과 중고거래 시너지 창출



[데이터넷] 취향 기반 중고거래 플랫폼 번개장터(대표 이재후)가 신한금융그룹으로부터 300억 원 투자를 유치한다. 지난해 4월 560억원 투자 유치 이후 두 번째 대규모 투자다.신한금융그룹은 급성장 중인 중고시장의 가능성에 주목, 금융과 중고거래 플랫폼의 전략적 시너지 창출을 위해 이번 투자를 단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한금융그룹의 강력한 금융 인프라에 번개장터의 강점인 MZ 세대 고객 기반이 더해져 양사 플랫폼의 T&T(Traffic & Transaction) 제고 관점에서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번개장터는 신한카드와
기사 더보기


먹튀검증 클릭해서 확인해 보기


추천 기사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