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김홍도장사씨름대회 허선행, 통산 4번째 태백장사


[FT스포츠] 허선행(영암군민속씨름단)이 올해 2관왕을 달성하며 통산 4번째 태백장사 타이틀을 거머쥐었다.허선행은 16일 경기도 안산시 올림픽기념관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안산 김홍도장사씨름대회’에서 태백급(80kg 이하) 결승에서 김원호(양평군청)를 3-0으로 꺾었다.지난달 추석 대회까지 올해 2관왕에 올랐다. 허선행은 개인 통산 4번째 태백장사 꽃가마에 올랐다.8강에서 김현수(구미시청), 4강에서 김성범(태안군청)을 모두 2-0으로 물리친 그는 결승에서도 빈틈을 보이지 않았다.안다리로 기선을 제압한 허선행은 이어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