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말, 최초 UFC 파리 개최 ··· 메인이벤트 가네 vs 투아바사 격돌


,[FT스포츠] 프랑스 파리에서 UFC 대회가 처음 열린다.UFC는 이번 주말 4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 아코르 아레나에서 UFC 파이트 나이트를 개최한다.UFC는 2010년경부터 영국을 중심으로 독일, 스웨덴, 아일랜드, 네덜란드, 덴마크, 체코 등등 유럽 많은 국가에서 대회를 개최했다. 하지만 유럽 중 프라스는 예외였다.프랑스는 격투스포츠를 법률로 금지 된 국가 중 하나였고 2020년 1월 금지가 풀렸다. 이번 대회 메인이벤트는 프랑스 출신 파이터인 랭킹 1위 시릴 가네와 3위 타이 우티바사와의 헤비급 매치가 펼쳐진다.인기가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