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영 ‘1골 1도움’ 프라이부르크, 낭트 원정서 4-0 완승


[FT스포츠] 정우영(23·프라이부르크)이 도움에 이어 시즌 첫 골까지 터트리는 맹활약으로 팀의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전승 행진에 힘을 보탰다.정우영은 14일 오전(한국시간) 프랑스 낭트의 스타드 드 라 보주아루에서 열린 2022-2023시즌 UEFA 유로파리그 조별리그 G조 4차전 낭트(프랑스)와 원정경기에서 풀타임을 뛰며 1골 1도움을 기록, 프라이부르크의 4-0 완승을 이끌었다.경기는 프라이부르크가 주도했다. 전반 25분 좌측에서 귄터가 올린 크로스를 골키퍼가 쳐냈고, 흐른 공을 쿠블러가 차 넣으며 선제골을 터트렸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