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장사씨름대회 여자부, 이재하·엄하진·이다현 꽃가마


[FT스포츠] 이재하(안산시청), 엄하진(구례군청), 이다현(거제시청)이 추석 씨름대회 여자부 정상에 올랐다.이재하는 8일 경남 고성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2 추석장사씨름대회’ 여자부 매화장사(60㎏ 이하) 결정전에서 김채오(괴산군청)를 2-1로 꺾었다.이재하는 첫판 김채오에게 점수를 내줬으나, 이후 연달아 잡채기를 성공하며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이재하는 개인 통산 7번째 매화장사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추석 대회 우승은 2019년 이후 3년 만이다.엄하진(구례군청)은 국화급(70㎏ 이하) 결승에서 김다혜(안산시청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