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여자배구, 세계선수권서 도미니카공화국에 0-3 완패


[FT스포츠]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이 세계선수권 첫 경기에서 완패했다.세자르 에르난데스 곤살레스 감독(스페인)이 이끄는 대표팀은 25일(한국시간) 네덜란드 아른험 헬레돔에서 열린 2022 국제배구연맹(FIVB) 세계여자선수권대회 B조 1차전에서 도미니카공화국에 세트스코어 0-3(19-25 12-25 15-25)으로 졌다.한국은 1세트에서만 6점 차이로 간신히 추격했을 뿐 이어진 2·3세트는 각각 13점과 10점 차이의 대패를 당하며 무너졌다. 한 세트도 20점에 도달하지 못했다.한국은 김연경(흥국생명)의 국가대표 시절인 지난해 도쿄올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