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레슬링, 4년 만에 세계선수권 메달 도전


[FT스포츠] 한국 레슬링이 4년 만에 세계선수권대회 메달 획득에 도전한다.대표팀은 한국시간 10일부터 18일까지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에서 열리는 2022 세계레슬링연맹(UWW)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한다.한국 레슬링의 이번 대회 목표는 메달 획득이다.한때 올림픽·세계선수권대회 메달을 쓸어 담으며 세계를 호령했던 한국 레슬링은 선수 수급 문제와 파벌 다툼 등으로 위기를 겪고 있다.한국은 2018년 김현우(34·삼성생명)와 김민석(29·수원시청)이 각각 동메달을 획득한 이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입상조차 하지 못했다. 2020 도쿄올림픽 출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