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개월만에’ 프로하스카 vs 테세이라 리턴매치 성사··· 오는 12월 UFC282서 격돌


[FT스포츠] 이리 프로하스카(29·체코)와 글로버 테세이라(42·브라질)가 오는 12월 옥타곤에서 재대결을 펼친다.UFC는 두 파이터가 12월 1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T-모바일 아레나에서 열리는 UFC 282에서 리턴매치를 갖는다고 발표했다.6개월만에 열리는 즉각적인 재대결이다. 지난 6월 프로하스카와 테세이라는 싱가포르에서 열린 UFC 275 메인이벤트에서 만나 치열한 혈투를 벌인 바 있다. 이날 5라운드 종료 30초를 남기고 도전자 프로하스카는 테세이라를 리어네키드 초크로 승리를 거두며 새로운 챔피언에 올랐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