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BA 팀리그 사상 처음 성사된 임정숙(SK렌터카)와 강지은(크라운해태)의 맞트레이드


PBA 팀리그 전반기가 끝난 가운데 4라운드 후반기가 시작하기전 처음으로 선수간 맞트레이드가 성사됐다.프로당구협회(PBA∙총재 김영수)는 19일 오전 “프로당구 PBA 팀리그에서 활약중인 강지은(크라운해태)과 임정숙(SK렌터카)이 양 팀 합의를 통해 트레이드 됐다”고 밝혔다. 이번 트레이드는 PBA 팀리그 출범 이후 세 시즌만에 최초로 이루어졌다.이로써 두 선수는 오는 11월 초 재개되는 ‘웰컴저축은행 PBA팀리그 22-23’ 후기리그(4라운드)부터 강지은은 SK렌터카, 임정숙은 크라운해태의 유니폼을 입고 활약하게 된다.PBA팀리그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