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18 남자핸드볼, 8년만에 이란 꺾고 아시아선수권 우승


[FT스포츠] 한국 18세 이하(U-18) 남자 핸드볼 대표팀이 아시아남자청소년선수권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1일(한국시간) 한국은 바레인 마나마에서 열린 제9회 아시아남자청소년선수권대회 결승전에서 이란을 26-22로 제압하고 승리했다.한국은 이번 대회 조별리그에서 이란, 바레인, 우즈베키스탄, 인도에 4전 전승을 거두고, 준결승 일본, 결승 이란까지 꺽는 등 6전 전승을 기록하며 2014년 이후 8년만에 아시아 정상을 탈환했다.지난달 U-18 여자핸드볼 대표팀이 북마케도니아에서 열린 세계선수권에서 아시아 국가 최초로 우승을 차지한

기사 더보기